[붓다의 인생상담] 떨리는 마음
상태바
[붓다의 인생상담] 떨리는 마음
  • 임인구
  • 승인 2021.05.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싯다르타) 태자가 가비라성 비야라문에서 처음 나올 때 자물쇠를 잡은 수문장도 있었으나 그들은 모두 깊은 잠에 빠져 태자가 궁에서 나가는 때를 알지 못했다. 모든 야차신에게 홀리기도 하고 모든 하늘 사람의 신통력 때문에 가장 조심스럽게 파수를 보는 이들조차 깊은 잠에 빠져 사람이 나가는 줄을 몰랐다.

그때 욕계의 마왕 파순은 태자가 처음 출가할 때를 보고서 태자에게 공포를 주려고 신통력으로 모든 소리를 만들어냈다. 허공에 큰 우렛소리와 벽력 소리를 내고 또 큰 강물을 만들고 큰 돌을 급류에 구르게 했다. 또 태자 앞에 높고 험한 큰 벼랑이 있는 큰 산을 지어냈으며 또 사납게 타는 불덩이를 만들어냈다.

그러나 정거천왕들이 신통력으로 그 큰 구름과 뇌성벽력의 모든 소리를 감추고 또 그 큰 산과 강물, 돌, 높고 험한 언덕이며 사나운 불을 다 나타나지 않게 했다. 그 마왕 파순을 한량없는 백천 유순 밖에 내던져 태자의 출가에 장애가 되지 못하게 했다.

(싯다르타) 태자는 성문에서 나와 바깥에 이르자 몸을 돌려 가비라성을 바라보면서 사자후를 내어 이렇게 외쳤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