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신] 북한산의 산신
상태바
[산신] 북한산의 산신
  • 윤선아
  • 승인 2021.11.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집, 북한산 산신 품다
북한산 보현봉에서 바라본 문수봉 아래 문수사. 
북한산 주변 지역에서는 북산산신을 대상으로 오래전부터 산신제를 지내왔다. 사진 유동영.

눈 닿는 곳곳마다 산 아닌 곳 없는 이 땅에서 산은 삶의 터전이자 의지처였다. 국토 대부분이 산지로 이루어진 자연환경과 지리적 특성은 자연스럽게 산에 대한 경외와 숭배로 이어졌으며, 하나의 신앙대상으로 발전했다. 고조선을 건국한 단군왕검이 1,908세의 수를 누리고 아사달의 산신이 됐다는 국조 신화 속에서, 산신이 우리 민족 신앙생활의 중요한 한 축으로 자리 잡아 왔음을 알 수 있다.

북한산은 서울특별시 도봉구, 성북구, 종로구, 은평구와 경기도 고양시에 걸쳐져 있는 산이다. 주봉인 백운대를 중심으로 동북쪽 인수봉과 동남쪽 만경대가 삼각을 이루고 있어 삼각산(三角山)으로 불리기도 한다. (본 글에서는 행정상의 공식 명칭인 ‘북한산’을 사용하되, 개별 사례의 관습적인 표현이나 문헌 사료의 원문을 인용할 때는 ‘삼각산’이라는 표현을 병행하고자 한다.) 태조 이성계가 서울을 도읍으로 삼은 이래 북한산은 수도의 진산(鎭山, 도읍지나 각 고을을 진호한다고 생각한 산)으로, 서울 어디서나 그 당당한 위용을 뽐내고 있다.

 

예부터 이어진 북한산의 위상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