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우리들은 전법의 도반들, 수행의 전부입니다
상태바
[특집] 우리들은 전법의 도반들, 수행의 전부입니다
  • 김우진
  • 승인 2017.09.2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집] 전법의 최전선, 조계종 포교사단
사진 : 최배문

포교사는 그들의 활동을 통해 신심과 희생정신을 드러냅니다. 불법이 닿기 힘든 곳을 향하는 모습, 재가자로서 포교와 신행활동을 보여줍니다. 신행력과 자비심, 보살도를 드러내고 개인의 수행이기도 한 포교활동을 지향합니다. 출가 수행자들을 보조하기도 하며, 그 역할을 대신하기도 합니다. 스님들이 전법하기 어려운 군대나 교도소 등에서도 적극적으로 포교활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포교사는 자신의 시간과 비용을 들여 그들의 활동을 운영합니다. 몸으로 부딪히고, 현장에서 생활하며, 불교 포교 일선에서 활동 중인 포교사. 수행과 포교를 이끌어 나아가며,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를 전하는 이들을 만났습니다.

01    우리들은 전법의 도반들, 수행의 전부입니다  김우진
02    국군장병들에게 전하는 따뜻한 이야기  김우진
03    구치소의 쇠창살보다 두꺼운 마음의 문을 엽니다  김우진
04    부모가 아이를 바라보는 마음으로 살핀다  김우진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