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대산에 온택트 시대 답 있다_월정사 정념 스님
상태바
오대산에 온택트 시대 답 있다_월정사 정념 스님
  • 최호승
  • 승인 2020.10.27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님과의 일상다담(日常茶談) |
‘온택트’ 시대의 대안?
자연·명상·치유·불교의 오대산이 세계유산 안에 답 있다
<br>
평창 월정사 | 정념 스님 
1980년 월정사에서 희찬 스님을 은사로 득도했다. 중앙승가대를 졸업하고, 월정사와 상원사 등 선원에서 
49안거를 성만했다. 조계종 11·12·13대 중앙종회의원을 역임하고, 2012년에는 국민훈장 동백장을 수훈했다. 조계종 제4교구본사 월정사 주지, 조계종 백년대계본부장,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공동대표다.

코로나19로 언택트가 일상이 됐다. 교육 현장까지 비대면 온라인이 주류로 자리 잡았다. 특히 집콕이 길어지면서 여행은 물론 사람과의 만남도 온라인으로 이뤄지는 ‘랜선 라이프’는 거스를 수 없는 삶의 형태가 됐다. 비대면을 일컫는 ‘언택트(Untact)’에 온라인을 통한 외부와의 ‘연결(On)’을 더한 개념으로, 온라인을 통해 대면하는 ‘온택트(Ontact)’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했다. 

심지어 법당에서 법회를 보고 함께 수행하던 불교의 일상도 달라졌다. 전 세계의 종교도 온택트를 강요받고 있는 실정이다. 10월 9일부터 11일까지 ‘2020 오대산 문화포럼’으로 한국불교와 우리 사회의 새로운 변화 지점을 탐색한 월정사 주지 정념 스님을 만났다. 

 

사진. 유동영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