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산(聖山)’의 세계유산적 특성과 가치
상태바
‘성산(聖山)’의 세계유산적 특성과 가치
  • 최호승
  • 승인 2020.10.2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기획 오대산 포럼 | “구도·수행 등 테마로 한 순례길 세계유산 ‘성산(聖山)’ 가능성 있다”

코로나19 이후 변화하는 세상을 가늠하는 담론의 장이 열렸다. 월정사가 10월 6일 좌담회를 시작으로 10월 9일부터 11일까지 개최했던 ‘2020 오대산 문화포럼’이다. 

매년 열리던 축전 형식을 벗어나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한 ‘포럼’이었다.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하는 월정사가 오대산 일원을 세계적인 명상 메카로 만들겠다는 원력의 일환이었다. 이 원력의 한 조각 중 세계유산 등재가 있다. 한국불교학회에서 지난해와 지난 8월 두 차례 세미나를 가졌고, 이번 오대산 포럼에도 10월 9일 세미나가 마련됐다. 오대산 일원을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하기 위한 세 번째 걸음을 내디딘 셈이다. 

 

| 세계유산 전문가의 ‘족집게 과외’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