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과 사람들] 쇼 미 더 하트(Show Me The Heart), 랩으로 펼친 반야심경의 세계
상태바
[사람과 사람들] 쇼 미 더 하트(Show Me The Heart), 랩으로 펼친 반야심경의 세계
  • 허진
  • 승인 2020.02.1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마이다스 엑스(Midas X)

2019년 여름, ‘반야심경’ 역사상 쇼킹한 사운드가 나왔다.
한 번도 안 들은 사람은 있어도한 번만 들은 사람은 없다는 마이다스 엑스의 첫 번째 싱글 ‘반야심경’이다. ‘반야심경’ 260자를 중저음의 보컬 위에 얹어 랩으로 표현했고, ‘아제아제 바라아제’ 구간에서는 자신도 모르게 입을 중얼거리게 만든다. 이어 나온 두 번째 싱글 ‘금강살타 백자진언’.
한 아티스트에게서 2연타 불교 색이 짙은 음악이 나왔다.
색다른 조합에 힙합 마니아들은 ‘힙합으로 성불하자’며 응원을 보냈다. 관리가 편해서 민머리를 유지한다는 마이다스 엑스를 만나 ‘반야심경’ 랩탄생기 그리고 힙합과 불교의 상관관계, 지향하는 음악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