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쓰는 불교 개론] ‘바르게 보는 것’의 어려움과 화두의 역할
상태바
[다시 쓰는 불교 개론] ‘바르게 보는 것’의 어려움과 화두의 역할
  • 장휘옥, 김사업
  • 승인 2019.09.25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런 경험을 하신적 있습니까? 일의 진상이 드러나기 전까지 본인은 이것이야말로 천하없어도 진실이라고 판단했는데, 그것이 틀렸다고 판명되었을때의 허탈감.하지만아무리다시생각해 보아도,판명되기전까지는그것을바르게판단할수있을가능성이 본인에게전혀없었다는것을스스로확인하면서느꼈던난감함. 뒤이어앞으로사물을어떤자세로보아야진실을알수있을까하는 의문이고개를드는그런경험말입니다.

왜 이렇게도 진실을 보기가 힘들까?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