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의 유산 연등회] 빛의 연대기
상태바
[인류의 유산 연등회] 빛의 연대기
  • 이효원
  • 승인 2021.05.27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순간도 천박하지 않고 누구에게도 특별한
등간 부분만 확대해 보면 등간과 등의 모습을 선명하게 볼 수 있다. 

2008년 3월 10일. 

이날은 당시 대한불교조계종 행사기획단 부처님오신날 봉축위원회에서 출판한 『초파일 행사 100년 - 연등축제를 중심으로』라는 책이 정식으로 발행된 날이다. 필자가 해당 책자가 나오기까지 4년 가까운 시간 동안 100년 전 종이 냄새들을 맡아가며 정리작업을 할 때까지만 해도 ‘내가 최초로 본 사람’이라는 연구자로서 자부심만 있었지, 이 작업이 인류무형문화유산의 토대가 될 것이라는 생각까지는 하지 못했다. 

오래된 자료 특유의 퀴퀴한 냄새를 골방에서 매일 맡아도 그때 심정은 참으로 간절하고 소박했다. 다 정리하면 이전 100년, 이후 100년도 계속 정리가 될 것이고 그렇게 역사가 만들어지리라 생각했다. 그렇게 불사르고 불태운 연구자들과 ‘맨땅에 헤딩하듯’ 꺼지지 않는 불을 만들어 낸 ‘(당시 이름) 봉축위원회’가 바로 이 위대한 ‘빛의 연대기’의 연출 스텝들이다. 다시 말해 주인공이 아니라는 말이다. 

 


관련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