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코로나19 그후, 우리] 비대면·가상 법회 요구 ‘UP’ 모니터에 등 밝히는 날 기대
상태바
[특집 코로나19 그후, 우리] 비대면·가상 법회 요구 ‘UP’ 모니터에 등 밝히는 날 기대
  • 조기룡
  • 승인 2020.06.23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찰공동체는 어디로

코로나19는 전 세계를 변화의 시험대로 옮겼다. 비일상의 일상화. 변화의 폭풍은 가라앉고 인류는 살아남겠지만 다른 세상에 살 것이다. 어떻게 살아야 할까. 

 

 

안정세에 접어들던 코로나19가 이태원 클럽을 통한 재확산으로 다시 불안감이 엄습하고 있다. 국내 확진자는 이미 1만 명을 넘어선 지 오래 되었으며, 전 세계적으로 사망자 30만 명을 훌쩍 넘었다. 사람들은 빠른 속도로 늘어나는 사망자 수를 보면서 마치 중세유럽의 흑사병을 현재 시점에서 체험하는 듯한 죽음의 공포마저 느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