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왜 마음을 알지 못할까?
상태바
우리는 왜 마음을 알지 못할까?
  • 불광미디어
  • 승인 2020.07.0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흥원, 7월 화요 열린 강좌…한자경 교수 강의
대한불교진흥원 7월 화요 열린 강좌 포스터.
대한불교진흥원 7월 화요 열린 강좌 포스터.

마음이 편안해야 행복하다고 한다. 그런데 우리는 마음을 잘 알지 못한다. 왜일까? 행복하려고 노력하면서 어째서 마음을 들여다보지 못할까? 행복으로 가는 길, 인간의 본래 마음을 찾아보는 시간을 가져보자.

대한불교진흥원은 7월 21일 오후 7시 서울 마포 다보빌딩 3층 다보원에서 ‘행복으로 가는 길, 인간의 본래 마음을 찾아서’를 주제로 화요 열린 강좌를 개최한다.

매월 한 가지 주제 아래 저자 및 문화 예술가로부터 이야기를 듣는 화요 열린 강좌의 7월 강사는 한자경 이화여대 철학과 교수다. 이화여대 철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한 한자경 교수는 독일 프라이부르크대학에서 서양철학(칸트)을, 동국대 불교학과에서 불교철학(유식)을 공부했다. 저서로는 『칸트와 초월철학: 인간이란 무엇인가』, 『유식무경: 유식 불교에서의 인식과 존재』, 『불교철학과 현대 윤리의 만남』, 『심층 마음의 연구』 등이 있으며, 역서로는 『철학의 원리로서의 자아』 등이 있다. 이번 강좌 대상 도서는 『마음은 이미 마음을 알고 있다, 공적영지』다.

이번 강좌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선착순 접수자만 입장할 수 있다. 마스크 착용은 필수다. 회비는 무료이며, 자발적으로 3,000원 이내를 보시할 경우 소외 이웃 돕기에 사용된다. 02)719-2606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