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정원’ 조선왕릉 숲길 열린다
상태바
‘신의 정원’ 조선왕릉 숲길 열린다
  • 불광미디어
  • 승인 2020.05.14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에 처음 개방하는 구리 동구릉 내 휘릉과 원릉 사이 숲길. 문화재청 제공.
이번에 처음 개방하는 구리 동구릉 내 휘릉과 원릉 사이 숲길. 문화재청 제공.

‘신의 정원’이라 불리는 조선왕릉 숲길 9곳이 일제히 문을 연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 두기와 생활방역 등 힘든 시기를 보내는 국민을 위로하고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나명하)가 ‘조선왕릉 숲길 9선(選)’을 선보이는 것.

5월 16일부터 6월 30일까지 개방하는 조선왕릉 숲길은 ▲구리 동구릉 ‘경릉~양묘장’ 숲길 ▲ 구리 동구릉 ‘휘릉~원릉’ 숲길 ▲남양주 광릉 ’금천교~정자각‘ 숲길 ▲남양주 사릉 ’홍살문~능침 뒤편’ 숲길 ▲서울 태릉과 강릉 ’태릉~강릉‘ 숲길 ▲서울 의릉 ’천장산‘ 숲길 ▲파주 장릉 ‘능침 둘레길’ ▲파주 삼릉 ‘공릉 뒤편’ 숲길 ▲화성 융릉과 건릉 ‘융릉∼건릉 숲길’ 등 총 9개소다.

특히 구리 동구릉 내 휘릉과 원릉 사이 때죽나무 숲길 1.4km 구간은 이번에 처음 개방하는 구간이다. 5~6월에 종 모양의 흰 꽃이 아래로 흐드러지게 피는 때죽나무는 왕릉 소나무의 초록색 빛과 어우러져 숲길을 아름답게 수놓는다. 정비를 완료하고 하반기에 개방할 예정이었지만, 때죽나무 개화 시기에 맞춰 시범 개방하기로 했다.

다만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이용객 간 2m 이상 거리 두기와 숲길 내 일방통행을 시행한다. 화장실 등 다중이용시설 이용 시 마스크 꼭 쓰기’ 등 이용객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다양한 조치도 숲길을 찾는 이들에게 꾸준히 안내할 계획이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