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가모니 부처님 탄생의 계절에 자연으로부터 배운다.
상태바
석가모니 부처님 탄생의 계절에 자연으로부터 배운다.
  • 관리자
  • 승인 2007.09.1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경소리

지난 주말 연구차 평창의 가리왕산에 다녀 왔다. 봄의 기운이 산에 그득하여 그 곳에 머 무는 순간들이 너무나 좋았다. 산과 숲을 연구하는 학문을 한답시고 반평생을 지낸 나는 요 즘 자주 산에 오르지 못한다. 도시의 삶이 나를 도시 안에 묶어두고 있기 때문이다. 강의와 연구들 사이에 자투리 시간을 이용하여 교정 옆에 있는 수목들을 찾는 것이 고작일 뿐이다.

평창의 가리왕산에는 이제 막 새잎을 내고 한해의 삶을 시작하는 이름 모를 풀들과 나무 들이 연둣빛으로 산을 장식하고 있었다. 가는 길목에서 눈인사를 나눈 시골 어린이들의 걸 음새와 오랜만에 돌아온 제비의 날개짓에서도 봄이 무르익었음을 느꼈다.

가리왕산의 중턱을 가로질러 낸 숲길(林道)을 따라 내려오면서 길옆에 피어오르는 두릅순 을 따는 것도 산행의 즐거움을 더하였다. 두릅순을 따는 손이 잔인하다는 생각도 들었으나, 먹고산다는 자연의 이치를 떠올리며 미안한 마음을 털어 버리려 하였다. 그래도 미안해서 가지마다 새 눈을 하나씩 남기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