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붓다] 라파엘 로자노 - 헤머
상태바
[상상붓다] 라파엘 로자노 - 헤머
  • 마인드디자인(김해다)
  • 승인 2018.08.28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많은 ‘나’들이 함께하는 기쁨 : : DECISION FOREST展 리뷰
사진출처. 라파엘 로자노-헤머 공식 홈페이지(www.lozano-hemmer.com)

용산에 위치한 아모레퍼시픽 미술관(APMA)에서는 지금 멕시코 태생 미술가 라파엘 로자노-헤머Rafael Lozano-hemmer의 대규모 개인전이 열리고 있다. 테크놀러지를 통해 대규모 프로젝트부터 작은 작품들까지 다양한 형태로 전 세계를 자극해온 그의 작품들을 만났다.

|    물리학을 공부한 나이트클럽 사장의 아들, 예술가가 되다!

1967년, 라파엘 로자노-헤머는 멕시코의 한 나이트클럽을 운영하던 부모에게서 태어났다. 그 탓에 조명기계 등을 뚝딱뚝딱 만들어보곤 하며 어린 시절을 보낸 작가는 전구나 LED, 거대한 빛기둥을 이용한 작품 활동을 하는 예술가가 되었다. 17세가 되던 해, 작가는 물리화학을 공부하기 위해 캐나다로 이주한 후 과학 저널에 논문이 실릴 만큼 연구자로서 열심히 활동했으나 돌연 미술가가 되기로 결심했고, 전 세계에 그야말로 ‘연구과제’를 던지며 살고 있다. 과학자처럼 생각하고 과학자처럼 작품을 만들어내는 그의 방식은 결국 그를 다른 어떤 예술가와도 다르게 만든 것이다.

|    이상하고 새로운 공공의 기억 만들기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