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 대책기구의 조속한 설치를 바란다.
상태바
언론 대책기구의 조속한 설치를 바란다.
  • 관리자
  • 승인 2009.07.3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집∙불교 내일을 위한 제언 11

지난 9월 29일 통과된 조계종의 새로운 종헌을 보면 불과 몇 줄의 조항에 불과하지만 그전 종헌에 없던 언론분야에 대한 언급이 있어서 불교의 개혁시대를 실감하게 해주었다.

  다소 막연하지만 언론 특히 방송에 대해 종단이 관심을 갖고 있다는 것은 ‘불립문자(不立文字)’라하여 언론을 하근기의 것으로 보아온 전례에 비해서는 진일보한 일이라 하겠다.

  현대를 이미 정보화시대로 이름한 이도 있거니와 오늘날 산업화시대에 있어서 매스컴은 정치, 사회, 경제, 문화 등 모든 분야가 통하는 실크로드로 일컬어지고 있다. 언론사회학자 이니스의 말을 굳이 빌리지 않더라도 오늘날과 같은 정보화시대에 있어서는 언론을 경시하고는 그 사회와 시대를 앞장설 수 없다.

  여러 매체 가운데서도 특히 방송은 후기산업 사회를 지배하는 가장 영향력있는 매체로 군림하고 있으며 다가올 21세기에도 그 지배력은 날로 확대될 것이 분명하다. 방송이 단순히 보고 듣고 즐기는 단순한 매체가 이미 아닌 것은, 방송은 그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가치와 규범을 창출하는 의식산업인 까닭이다. 이러한 명제는 종교사회에 있어서도 그대로 적용되고 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