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양의 불교] 올레 니달(Ole Nydahl, 1941~)
상태바
[서양의 불교] 올레 니달(Ole Nydahl, 1941~)
  • 관리자
  • 승인 2007.10.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과 러시아의 진취적인 재가법사

아우토반을 시속 220킬로미터로 달리는 스님, 복싱으로 단련된 건장하고 아름다운 신체를 가지고 동료법사나 다른 불자들과 스카이다이빙을 하는 스님, 현대 같은 사회에 가장 알맞은 불교는 반드시 출가를 하지 않고도 자유롭게 수행을 해왔던 마르파나 밀라레파와 같은 요기들의 불교라고 말하며 재가불자들을 독려하는 스님, 보통사람이 세상과 하나가 되는 합일의 경지를 경험할 수 있는 가장 보편적인 방법은 섹스이기에 섹스가 중요하다고 말하는 스님, 세상에서 가장 우수한 종교가 불교임을 표현함에 있어 극단적인 표현을 서슴치 않는 스님, 박력있는 행동과 유머러스한 화술로 유럽과 러시아의 청중을 사로잡아 집회에 수천 명의 군중을 몰고 다니는 스님이 있으니 바로 덴마크의 올레 니달 라마이다.

이렇게 20여 년간 서구에서 전법을 해온 그는 금강도 불교(Dia-mond Way Buddhism)를 설립하고 전 세계 270여 곳에 수행센터를 설립하는 놀라운 활동을 벌이고 있다.

니달은 1951년 덴마크에서 태어났다. 청소년기에 복싱을 했던 그는 한번도 싸움에 져본 적이 없었으며 늘 친구들을 곁에서 지켜주었다. 야성적이고 투사적이며 끝까지 자기 사람을 돌보아주는 보스 기질을 겸비한 그는 금상첨화로 지성까지 갖추었다.

코펜하겐 대학원에서 철학을 전공한 그는 1969년 한나와 결혼하여 그들의 운명을 바꾸어줄 만남이 기다리고 있는 네팔의 카트만두로 신혼여행을 갔다. 카트만두에서 카규파의 종정인 칼마파의 축복을 받기 위해 수많은 사람들이 줄을 선 것을 본 이들은 그 줄에 합류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