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종, 화엄사 주지에 덕문 스님 임명
상태바
조계종, 화엄사 주지에 덕문 스님 임명
  • 송희원
  • 승인 2021.03.31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제19교구본사 화엄사 주지에 임명된 덕문 스님(우). 조계종 제공.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은 3월 31일 제19교구본사 화엄사 주지에 덕문 스님을 임명했다.

총무원장 원행 스님은 “교구 스님 승려복지를 위한 많은 배려에 노고가 많다”며 “앞으로 신도시 포교를 비롯한 교구 발전을 위해 힘써주고, 인접해 있는 선암사 정상화하는 데에도 많은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에 화엄사 주지 덕문 스님은 신도시 포교당 건립과 관련하여 “지역포교가 중요한 만큼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 선암사 정상화에 대해서도 “선암사 주지 소임을 맡은 적이 있었다”며 “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 힘을 보태겠다”고 답했다.

덕문 스님은 종열 스님을 은사로 1985년 수계했으며, 용화사 및 도솔암 주지, 총무원 호법부장, 원로회의 사무처장, 제13~15대 중앙종회의원, 불교중앙박물관장, 제9교구본사 동화사 주지 등을 역임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