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라 불상
상태바
안드라 불상
  • 관리자
  • 승인 2007.10.1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미술의 이해 7

간다라와 마투라가 인도 초기 불교미술의 중심지이지만, 이 양대지역 못지않게 중요한 역할을 한 곳이 인도 동남부의 안드라(Andhra) 지역이다. 안드라는 데칸 동남부의 고다바리(Godavari) 강과 크리쉬나(Krsna) 강 중하류 유역을 중심으로 하는 지역을 가리킨다. 이곳에는 아마라바티(Amaravati)와 나가르주나 콘다(Nagarjuna-Konda)를 비롯한 불교문화의 유적지가 많다.

대승불교 성립에 선구였던 대중부(大衆部)가 정착하여 반야경(般若經)을 처음 만들었던 곳도 이 지방에서 시작하지 않았는가하는 주장을 불교학자들은 하기도 한다.

안드라 푸라데슈주의 동쪽을 흐르는 크리쉬나강을 따라가면 남쪽 언덕에 아미라바티의 유적지가 있다. 이 지역은 마투라와 마찬가지로 인도의 전통에 훨씬 더 깊은 뿌리를 내리고 있었다. 또한 크리쉬나강과 인접한 지형적인 혜택으로 안드라 지방의 경제 문화의 중심지로 번영을 누렸으며, 뿐만 아니라 아쇼카대왕의 소마애(小磨崖) 비문 및 석수(石樹) 비문도 남아있다. 아마라바티의 불교쇠퇴는 서기 3세기 초부터 급격히 시작되었지만 불교 건축과 조각 등 조형미술활동은 이곳에서 110Km 떨어진 서쪽의 나가르주나 콘다로 옮겨져 활발한 활동이 이루어진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