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을 지켜라
상태바
이름을 지켜라
  • 관리자
  • 승인 2007.10.1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 불교강좌

   흐르는 물은 썩지 않으며 매일 사람의 손길이 닿는 문고리에는 녹이 슬지 않듯이 우리의 몸이나 마음도 부지런히 갈고 닦으면 늘 건강하고, 맑고 밝은 제 모습을 잃지 않습니다. 아니 더욱 맑고 밝게 빛날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이 지면을 통해 한 달에 한 번씩 내 마음에 행여나 때가 끼고 먼지가 앉지는 않았는지 재조명해 보고, 바람직한 일상생활의 태도를 확인하고, 가치관을 더욱 굳게 다져가고 있습니다.

   이달에도, 본래 맑고 밝은 본성을 제 모습대로 지니고 오로지 착하게 살아가는 우리들 중의 한 사람인 천신을 통해 세존께 여쭈어 보기로 하겠습니다.

   본래 맑고 밝은 본성-불성은 작용에 따라서는 더욱 맑아지기도 하고 반대로 흐려지기도 합니다. 이런 작용은 오직 자기 자신의 뜻에 달려있으므로, 자신의 본성을 재조명하고 거듭거듭 다짐하는 것은, 자칫 본성을 잃기 쉬운 고도 산업사회의 물질문명 속에 사는 현대인으로서는 당연히 해야 할 노력인 것입니다.

   이런 노력은 하루 이틀만으로 그칠 것이 아니라 꾸준히 지속해야 합니다. 이러한 노력 없이 본성이 지켜지기를 바라거나, 복이 저절로 굴러들어오기를 기다리는 것은 어리석은 생각입니다. 그런데 현대인들은 이런 노력을 하지 않습니다. 쉽고 편하게만 살려고 하며 당장 눈 앞의 일에만 집착하고 내일을 생각지 않기 때문에 사회적으로 많은 문제들이 야기되고 그것이 톱뉴스로 보도되곤 하는 것입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