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기고 염원하다, 팔만대장경] 진리의 바다, 대大장경
상태바
[새기고 염원하다, 팔만대장경] 진리의 바다, 대大장경
  • 장웅연
  • 승인 2022.09.28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세기 대한민국에 구축된 ‘구글’

팔만대장경이란?

국보로 지정된 해인사 팔만대장경은 2007년 6월 ‘고려대장경판 및 제경판’이란 이름으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도 등재됐다. 팔만대장경은 현재까지 전해지는 유일한 불교 대장경판이자 당대 목판 인쇄술의 결정판이다. 하여 세계적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은 것이다. 잘 알려졌다시피 팔만대장경은 13세기 고려로 쳐들어온 몽골 군대를 부처님의 위신력으로 막아내고자 거국적으로 기획·조성됐다. 팔만대장경을 보관하는 장경판전은 1995년 12월 6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바 있다. 

팔만대장경의 공식 명칭은 고려대장경(高麗大藏經)이다. 서기 918년에 건국돼, 936년부터 1392년까지 한반도 전체를 지배했던 고려왕조가 만든 대장경 또는 고려시대에 만들어진 대장경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장경(藏經)’은 불교의 교조인 부처님의 말씀을 집대성한 경전이라는 의미이며 장경판은 그 경전들을 나무에 새긴 활판(活版)을 가리킨다. ‘대(大)’라는 수식은 불법(佛法)의 탁월성과 신성성을 꾸미는 말이기도 한데, 일단 양적으로 굉장히 방대해서 그렇다. 경판의 개당 가로 길이는 68cm에서 78cm. 일렬로 쭉 이으면 한반도 남단 부산에서 북단 신의주까지의 직선거리다. 정말 커서, ‘대장경’이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