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지식 탐방] 불갑사 조실 지종 스님
상태바
[선지식 탐방] 불갑사 조실 지종 스님
  • 사기순
  • 승인 2007.09.1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스로의 입과 마음과 몸을 잘 다스리면 능히 도를 이룰 수 있습니다."

*1922년 전남 장성에서 출생, 1938년 백양사에서 법안 스님을 은사로 출가. 서옹 스님을 법 사로 수행하였다. 백양사 강원을 수료하였으며, 정혜사 만공 스님 회상과 나주 다보사 선방 에서 인곡 스님을 모시고 3년 동안 결제에 들었다. 백양사 주지, 정광학원 이사장 등을 역임 하였으며 현재 불갑사 조실, 조계종 원로회의 의원으로 계시다.

--------------------------------------------------------------------------------

불갑사 가는 길목에는 진리의 빛살이 흩뿌려져 있었다. 불갑리, 불갑교, 불갑운전면허학원, 불갑 슈퍼에 이르기까지 불법이 가장 먼저 전해진 곳임을 기리는 으뜸사찰(佛甲)의 이름과 혼이 지천에 널려 있었다. 그 불갑의 형용할 수 없는 뜻을 음미하며 차창 밖으로 펼쳐진 벌 거벗은 산과 들을 보노라니 알 수 없는 미소가 새어나왔다. 저 자연이, 흐르는 세월이 그토 록 곡진하게 일러주는 것도 알아차릴 수 없는 이가 어찌 선지식의 깨달음을 그려올 수 있을 까하는 자괴감이 솟아올랐다.

그렇듯 부끄러움 속에서 찾아뵌 불갑사 조실스님은 잔뜩 움츠려진 기자의 기를 살려주셨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