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륵彌勒] 불교 최고의 미래학, 미륵 발견할 안목 갖춘 나 되기
상태바
[미륵彌勒] 불교 최고의 미래학, 미륵 발견할 안목 갖춘 나 되기
  • 문광 스님
  • 승인 2021.04.2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륵을 기다리며

미륵은 지나간 유행인가?

현대 한국 사회에서 미륵은 어떤 존재인가? 한국사와 한국불교사를 돌이켜 볼 때 21세기 한국 사회에서의 미륵은 분명 현학이 아닌 것이 분명하다. ‘현학(顯學)’이라 함은 그 시대를 대표하는 두드러진 학술 또는 문화를 말하며, 유행과 인기를 끌고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는 학문체계를 말한다. 현대의 한국인 가운데 미륵사상을 자신의 주요한 신념체계로 간직하고 있는 이는 과연 얼마나 될까?

필자는 출가 직후 한국불교의 역사를 본격적으로 연구하면서 미륵사상을 가장 주목했다. 미륵신앙은 이 땅에 불교가 전래한 직후에 가장 강력한 신앙으로 자리 잡았고, 삼국시대의 대표적 사상 역시 미륵사상이었기 때문이다. 아미타신앙이나 관음신앙은 훨씬 뒤인 통일신라 시대에 꽃을 피웠다. 즉 한반도에서 불교는 미륵불의 하생이라는 새로운 미래에 대한 희망과 이상을 통해 확고히 뿌리내릴 수 있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하지만 현대 한국의 불자들 가운데 미륵 경전인 미륵삼부경을 한 번이라도 읽어본 이는 과연 몇 명이나 될까? 현재 한국불교계에서 미륵은 지나간 유행에 불과한 것인가? 

 


관련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