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싯다르타] 왕족의 청춘은 글공부보다 무예 연마
상태바
[싯다르타] 왕족의 청춘은 글공부보다 무예 연마
  • 심재관
  • 승인 2021.02.24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가족 태자의 교육

후대에 만들어진 전설적인 붓다의 전기는 싯다르타의 젊은 시절, 그러니까 왕실에서 배웠을 법한 교육내용을 꽤 그럴듯하게 묘사하고 있다. 이러한 내용은 때때로 역사적 사실처럼 받아들여졌고 신앙 속에서 하나의 사실로 자리 잡은 듯 보인다. 그러나 싯다르타의 ‘역사적 일생’이 우리에게 정확히 알려진 바는 거의 없다. 인도 고대사에서 석가모니의 시대는 우리가 연구할 수 있는 거의 최고층 역사에 해당하며 석가모니 당시 생활상을 그려볼 수 있는 고고학적 단서는 매우 희박하다. 그 이전의 베다 시대는 더 말할 나위 없거니와, 싯다르타가 어떤 교육을 받았는가에 대한 실증적 단서는 제로에 가깝다. 그렇지만 후대에 창작된 싯다르타의 젊은 날에 대한 기록은 되새겨볼 만하다. 비록 상상력에 의한 창작이지만 때때로 상상력은 신앙심을 살찌게 하기 때문이다.

 

싯다르타는 베다를 학습했을까

이 질문은 당연히 그럴듯하게 들릴 수 있지만, 가능성은 거의 없다. 싯다르타가 고대 힌두교의 지식체계인 베다를 학습했는가는 몇 가지 전제에 대한 의문이 풀려야 대답할 수 있다. 첫째로 그가 살았던 카필라바스투의 주변 지역이 그 당시 이미 완전히 힌두화된 사회로 정착되었는가 하는 점이다. 왕족인 싯다르타가 익혀야 할 교양 지식으로 베다가 선택되었다는 것은 이미 브라만교(베다 경전을 근거로 성립된 종교, 바라문교로 한역하기도 함)의 종교적인 권위와 지식체계가 그 지역 사회에 완전히 수용되었다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당시 마가다 지역에 브라만교가 얼마나 완전히 정착되었는가에 대한 정황은 불확실하며, 가능성도 희박하다. 


관련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