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象象붓다] 현대, 불교, 그리고 미술
상태바
[상상象象붓다] 현대, 불교, 그리고 미술
  • 남형권
  • 승인 2019.12.03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BAF청년작가공모전 수상작을 살펴보며
이진솔 <감정을 견제하는 방법_분노> | 밧줄, 실 | 가변설치 | 2018

붓다아트페스티벌이 불교 미술 장르 확대와 신규 작가층 형성을 위한 행보로서 마련한 BAF청년작가공모전이 어느새 2회를 맞이하였다. 올해의 공모 주제는 ‘명상’. 현대 미술부터 전통 미술까지 장르를 불문하고 ‘명상’에 담긴 철학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구현해내고 있는 청년 작가들의 열띤 지원의 결과로 선정된 수상작들을 만나보았다.

내면을 바라보는 진지한 눈빛 : 이진솔 작가

대상을 수상한 이진솔 작가는 변화무쌍한 파도와 같은 감정을 관찰하여 내면의 풍경을 그려내는 데에 관심이 있다. 거세게 밀려오는 감정의 파도에 휩쓸리기보다는 가만히 알아차리고 시각화시키는 일련의 과정은 작가에게 일상을 보살피는 방식이기도 하다. 분노 덩어리를 형상화한 것으로 보이는 붉은 덩어리를 부드러운 재질의 밧줄로 이루어진 상자 안에 넣어 완성한 수상작 <감정을 견제하는 방법_분노>에서 작가는 홀로 곧게 서 있기 어려운 부드러운 밧줄들이 마치 중력에 저항하듯 곧게 서 감정을 가두는 상자 모

양을 하고 있는 것 같이 연출한다. 분노의 감정을 절제하는 노력과 아무리 노력해도 잘 되지 않는다는 것을 표현하는 듯한 해친 밧줄 상자, 그리고 주변으로 힘없이 늘어져 있는 밧줄의 물결들로 작가는 분노가 일어나는 순간 자신의 내면에서 일어나는 역동적인 힘의 변화를 포착해낸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