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의 탱화
상태바
현대의 탱화
  • 관리자
  • 승인 2007.09.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처님 그늘에 살며 생각하며,탱화 그리는 사람 고영을

우리의 탱화가 각 가정에 예술작품으로 걸려지기를 발원하며 탱화를 그리는 사람이 있다.

광주여고 미술교사 고영을 (여, 40세). 그가 불화를 그리기 시작한 것은 지금부터 15년 전 구봉(龜奉, 84세 광주시 탱화무형문화재) 스님으로부터였다.

대개의 미술학도가 그러하듯 그 역시 서양화를 하며 서구미술에 대한 편집증을 가져왔었다. 그러나 대학원에 다니며 졸업논문을 준비하던 중 고려불화인 ‘수월관음도’를 보고 그 아름다운 예술성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그것이 1980년이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