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불련, 캄보디아에 첫발을 내딛다
상태바
대불련, 캄보디아에 첫발을 내딛다
  • 관리자
  • 승인 2007.01.2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취재/한국대학생불교연합회 첫 해외성지순례

대학생, 첫, 해외 성지, 순례에서 공통적으로 다가오는 느낌이 있다. 청춘, 열정, 희망, 새로움, 활력, 호기심, 꿈, 푸름, 행복, 평화, 경건, 인내 등등 긍정적인 단어가 연상된다. 그런데 그렇게 좋은 일이 대불련 창립 44년 만에 이뤄졌다. 그것도 종단 차원이 아닌, 몇몇 분의 원력[정무 큰스님의 유발상좌 모임인 중심회(회장:이황)에서 비용의 70%를 지원, 부지런해서 선택받은 20명의 학생들은 한결같이 경비를 지원해주어서 부담없이 성지순례에 동참했단다.〕으로 이루어졌다는 것이 고마우면서도 안타깝다.

어쨌든 요즘 177개 지회 중 18개 지회가 폐지될 정도로 대불련의 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첫 해외성지순례(태국, 캄보디아)가 갖는 의미는 매우 각별하다(대학생 신자 수에서 절대적 우위를 보이는 이웃종교에서는 일찍이 해외수련회 연수 등을 선교전략으로 채택). 대불련 활성화라는 대의명분을 떠나서도 충분히 행복한 첫 해외성지순례(6월 30일~7월 5일)는 인천공항에서 푸른 색 티셔츠로 갈아입는 것으로 시작되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