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성당에 사람이 없다
상태바
유럽 성당에 사람이 없다
  • 관리자
  • 승인 2007.06.2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전에 어느 기업인이 “세계는 넓다”라고 얘기한 적이 있다. 하지만 요즘의 세계는 좁고도 가깝다. 해외 여행이나 업무, 유학이 너무나 흔한 일이 되어 버렸다. 한국불교도 적극적으로 전법해야 할 때인 것 같다.

대륙별로 보면 아시아나 미주 지역은 한국 사찰과 스님들이 많이 진출했다. 하지만 아직 아프리카나 유럽은 한국불교가 많이 전파되지 않아 아쉬움이 남는다. 유럽의 중심인 영국에서 살면서 느꼈던 유럽과 영국의 한국불교 현황에 대하여 간략하게나마 소개하고자 한다.

유럽에는 로마가톨릭이 국교 또는 강세인 나라들이 많다. 하지만 오늘날 그 신심이나 의존도는 매우 낮다. 예전부터 대대로 내려오던 집안 내력으로 그냥 생각할 뿐 신앙 활동은 거의 하지 않으며, 대형 종교시설도 입장료를 받아 겨우 유지되고 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