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네 마음에 달님·별님·사람님을 모시나이다
상태바
우리네 마음에 달님·별님·사람님을 모시나이다
  • 관리자
  • 승인 2008.12.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 스님이 들려주는 절집 이야기 11 / 산사음악회

[풍경 하나] - 소리꾼 정기열 할아버지

“마을에서 그냥 소리하는 사람인디 미황사 금강 스님이 소리가 하도 좋다고 항께 여기까정 나와 부렀소. 소리 한 대목 하고 내려 갈라요.”

옛부터 일러있고 여름이 가고 가을이 돌아오면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