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올림픽 불자 선수단 환영법회 열려' 외
상태바
'베이징올림픽 불자 선수단 환영법회 열려' 외
  • 관리자
  • 승인 2008.10.3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토란 소식

2008 베이징올림픽 불자 선수단 환영법회가 지난 9월 9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열렸습니다. 양궁 남자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박경모, 임동현, 이창환 선수와 태권도 금메달리스트 손태진 선수를 비롯한 불자 선수단 및 이연택 대한체육회장 등이 참석한 이날 법회에서는 선수단에 대한 공로패와 기념품이 전달되기도 했습니다. 총무원장 지관 스님은 법어를 통해 이번 올림픽에서 거둔 성과를 치하하면서, 앞으로도 올곧게 정진하는 불자로서 생활해 줄 것을 선수단에게 당부했습니다. 이번 베이징올림픽에서는 15개 종목에 31명의 불자 선수들이 참가하여 금메달 4개, 은메달 4개, 동메달 3개의 성적을 올렸습니다.

【 바스께스 우루과이 대통령, 봉은사 방문 】

지난 8월 31일, 따바레 바스께스 우루과이 대통령이 한국 전통문화 체험차 봉은사를 방문했습니다. 봉은사 교무국장 원묵 스님의 안내를 받으며 경내를 둘러 본 바스케스 대통령은 한국의 불교 문화에 대해 깊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봉은사 주지 명진 스님은 “우루과이처럼 먼 나라에서 봉은사까지 오게 된 것은 오랜 인연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라며 바스께스 대통령의 이날 방문을 반겼습니다. 환대를 받은 바스께스 대통령은 명진 스님께 우루과이를 방문해 달라는 초청 의사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