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채널 네트워크 플랫폼 주목
상태바
멀티채널 네트워크 플랫폼 주목
  • 김관규
  • 승인 2021.01.1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 미디어를 말하다 | 불교미디어의 오늘과 내일
BTS처럼 세계적인 잠재력 기대

미디어라는 말을 들었을 때 신문, TV, 라디오, 잡지 등 이른바 전통 미디어를 떠올리는 사람은 이미 소수에 불과하다. 그보다는 내 손안의 스마트폰, 태블릿PC, 노트북, 스마트TV와 같은 새로운 디바이스를 연상하는 사람들이 훨씬 다수를 차지한다. 세상 돌아가는 일을 어떻게 알게 되었는지를 물어도 대답은 비슷할 것이다. 아침에 조간신문을 읽는다든지 저녁 혹은 밤에 종합뉴스를 보기 위해 TV 앞에 앉아 있다는 응답은 아주 한정된 연령층에서만 나타난다. 

사람들은 대부분 이동하면서 스마트폰을 이용해 포털 사이트에 접속하거나 근무 중 수시로 PC에서 선호하는 뉴스를 선택해 접촉한다. 전통 미디어들이 뉴스를 비롯한 많은 콘텐츠를 제공해 주지만 전통 미디어를 직접 접촉하는 이용자들이 점점 줄어들고, 다른 디바이스로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양방향 서비스인 VOD를 이용해 선호하는 콘텐츠를 선택한다. 이동성과 방향성을 갖춘 스마트 미디어가 우리의 일상 공간에서 급격한 변화를 추동하고 있다. 

 

| 생산·소비 동시에 하는 1인 미디어 강세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