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리즘이 추천할 인문·종교적 콘텐츠 관건
상태바
알고리즘이 추천할 인문·종교적 콘텐츠 관건
  • 장재진
  • 승인 2020.12.3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 미디어를 말하다 | 뉴미디어와 불교미디어의 전법

시대가 변화함에 따라 많은 것들에도 자연스레 변화가 찾아온다. 발생하는 하나의 사건은 다른 여타의 존재에 영향을 끼치며 존재 방식에도 변화를 준다. 이미 4차 산업혁명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도래에 따른 세태의 변화를 실감하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는 우리에게 또 한 번 혼란과 함께 새로운 적응을 요구하고 있다. 이제 대중의 소통공간은 사이버공간으로 빠르게 이동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교계는 어떻게 대응하고 있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어떤 준비를 해나가고 있을까. 탈세속을 지향하는 종교일지라도 현존하는 그 자체가 세상과 함께해야 하기에 이는 매우 중요한 과제다. 이미 교계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대책으로 학술대회(2017, ‘불교와 4차산업혁명’, 한국불교학회)를 개최하면서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로를 모색했다. 

코로나19 발생 이전부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준비가 한창이었지만 최근 코로나19가 촉발되면서 그 중요성이 더욱 부각 됐다. 뉴미디어의 확산과 소비에 따라 불교 미디어가 나아가야 할 방향이 다양한 차원에서 논의되고 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