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0년간 감춰진 ‘비밀의 숲’과 봉선사
상태바
550년간 감춰진 ‘비밀의 숲’과 봉선사
  • 최호승
  • 승인 2020.11.0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님과의 일상다담(日常茶談) | 봉선사 템플스테이 혜아 스님
봉선사 템플스테이 | 혜아 스님
남양주 봉선사 템플스테이 연수국장. 대행 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송광사에서 보성 스님을 계사로 비구니계를 수지했다. 중앙승가대를 졸업하고 여주 신륵사와 공주 영평사에서 템플스테이 연수국장과 지도법사를 지냈다. 한국명상학회에서 MBSR 명상지도자 자격을, 한국불교문화사업단에서 사찰음식 전문조리사 자격을 취득했다. 조계종 포교원 불교명상지도사 1급 과정도 수료했다. 

경기도 남양주 봉선사에는 무려 550년간 출입이 통제된 ‘비밀의 숲’이 있다. 유네스코가 지정한 문화유산 광릉을 감싸고 있는 숲이다. 쉽사리 사람의 발길을 허락하지 않은 이 숲이 잠시 방부를 윤허(?)하는 시간이 있다는데…. 세조의 능을 지키는 사찰 봉선사를 찾으면 ‘비밀의 숲’ 광릉숲에서 특별한 체험도 가능하다. ‘비밀의 숲’에서 느낀다는 ‘행복의 비밀’을 캐러 봉선사로 향했다. 

 

사진. 유동영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