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불교여, 대답하라!
상태바
[특집] 불교여, 대답하라!
  • 류지호
  • 승인 2020.10.26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붓다 빅 퀘스천 | ‘붓다 빅 퀘스천’의 처음과 현재, 그리고

붓다 빅 퀘스천(Buddha Big Question), 붓다의 의문 또는 질문. 붓다의 고뇌는 무엇이었으며, 오늘날 붓다가 살아 있다면 어떤 물음을 던질까?

빅(Big)은 큰 의미가 없을 수도 있다. 있어 보이기도 하고, 깨달은 자[覺者] ‘붓다’의 질문이어서 붙인 수식어다. 굳이 의미를 부여하자면, 현상이 아닌 본질적인 문제에 질문을 던져보자는 뜻이다.

| 불교는 과연 어떤 해답을?

우주와 인간의 본질을 궁구한 2,500여 년 전 석가모니는 어느 시대 누구라도 가질 수 있는 문제를 깊이 고민하고 수행하여 해결하고 깨달았다. 이 땅에 불교가 전래된 지 어느덧 1,600여 년의 세월이 흘렀다. 그동안 불교는 우리 민족의 역사와 국민의 삶 속에 깊숙이 뿌리내렸다. 그러나 국교였던 불교는 유교를 국시로 하는 왕조로 바뀌면서 하루아침에 천민의 지위로 전락했다. 일제강점기 시대는 우리 불교를 뒤틀리게 하고 왜곡시켰다. 해방 후 한국사회는 서구에서 수입된 기독교가 기존 불교에 버금가는, 아니 그 이상으로 세력을 넓혔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