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내가 만난 빅 퀘스천
상태바
[특집] 내가 만난 빅 퀘스천
  • 불광미디어
  • 승인 2020.10.28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붓다 빅 퀘스천

한국불교계 대중강연의 새 장을 연 붓다 빅 퀘스천 현장은 늘 대중들의 진중한 열기로 뜨거웠다. 300석 규모의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전통문화예술공연장 좌석이 꽉 들어차 계단에 앉아 강연을 듣는 등 참여율도 높았다. 붓다 빅 퀘스천 참가자 3명에게 빅 퀘스천을 던졌고, 차담처럼 편집했다.  

: 간단히 서로 인사 나눌게요.

김영찬(이하 김)  “나이는 56세이며, 무역회사 경영자문업을 하는 불자입니다.” 

한혜숙(이하 한)  “저는 58세이고, 자영업을 하고 있어요.”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