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밥 먹듯이 삶을 질문하고 기도하라
상태바
[특집] 밥 먹듯이 삶을 질문하고 기도하라
  • 최호승
  • 승인 2020.11.19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디터’s pick 리뷰(1) | 기도

시쳇말로 기도는 이렇게 정의한다. 절절한 갈망이라고. 목마른 자가 물을 찾듯, 배고픈 아이가 어머니 젖을 찾듯, 중병 앓는 이가 의사를 찾듯, 닭이 알을 품듯 간절해야 한다. 힘 좀 빼고 생활 속 기도를 정의해보자면 이렇다. 

어떻게 살 것인가? 밥 먹듯이 질문하고 다짐하라. 열 번째 붓다 빅 퀘스천에 기도의 길이 있다. 

| 방향타 잡았다면 직진

종교를 떠나 많은 이에게 삶의 바른 방향을 제시하는 이현주 목사는 기도를 “길 찾는 이에겐 내비게이션”이라고 정의했다. ‘기도를 통해 무엇을 얻는가’에 대한 답이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