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구(佛具)로 재해석한 비틀즈 명곡
상태바
불구(佛具)로 재해석한 비틀즈 명곡
  • 송희원
  • 승인 2020.05.18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오키나와현 승려인 카즈타카 야마다(Kazutaka Yamada)가 비틀즈의 명곡 ‘옐로우 서브마린(Yellow Submarine, 노란 잠수함)’을 유튜브에 올려 화제다. 만트라 스타일의 독특하고도 매력적인 불구(佛具)로 연주한 그의 커버 음악은 코로나 바이러스로 힘든 시기 전 세계 사람들에게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승려이자 민속 노래 가수인 카즈타카 야마다 스님은 자신의 ‘코산1108(Kossan1108)’ 채널에 서양 록 음악을 불교식으로 재해석해서 연주·노래한 영상을 꾸준히 업로드한다.

영상 속에서 그는 법복을 입고 정중히 앉아, 목어(木魚) 같은 악기를 사용해 노래를 부른다. 독창적이고 매력적인 그의 영상은 전 세계 누리꾼과 음악 비평가들에게 공유됐다.

출처 Kossan1108 채널 영상 캡처

그의 채널에는 비틀즈 외에도 퀸, 라몬즈 등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록 가수들의 커버 영상도 함께 업로드됐다.

스님의 노래는 단순하지만 듣는이에게 묘한 울림을 안겨준다. 그의 커버 영상을 본 한 누리꾼은 “5분여의 전체 영상을 순식간에 다 봤다”며 “불경을 외우는 다른 영상들 역시 진지하게 경청했다”고 말했다.

카즈타카 야마다 스님은 “2005년부터 오키나와 민속 음악을 연주하기 시작했다”며 “음악을 연주해서 사람들에게 기여하고 싶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