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 전국 템플스테이 3월 20일까지 운영 중지
상태바
코로나19 확산... 전국 템플스테이 3월 20일까지 운영 중지
  • 남형권
  • 승인 2020.02.26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문화사업단, 총 137개 템플스테이 사찰에 3월 20일까지 운영 중지 공지

중국 우한에서 처음 발생한 뒤 전 세계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우리나라에서 급속히 늘어나고 있다. 현재 국내 확진 환자는 1,146명을 돌파했으며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11명으로 집계됐다.

전국의 사찰들이 운영하는 템플스테이도 3월 20일까지 중지된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전국 총 137개 사찰 템플스테이 운영을 2월 24일부터 3월 20일까지 한 달간 일시 중지한다. 이번 전국 137개 사찰 운영 중지에 앞서 문화사업단은 21일 내부 공지를 통해 대구·경북지역 템플스테이 사찰 총 18개소 운영을 3월 15일까지 중지하라고 공지한 바 있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최근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으며, 정부는 지난 2월 24일,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를 심각으로 높였다”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적극 협력하고자 템플스테이 운영 중지를 시행한다”라고 밝혔다.

운영 중지 기간은 코로나19 사태 추이에 따라 단축 및 연장 될 수 있으며, 기타 추가 지침은 추후 별도 공지할 예정이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에 코로나19와 관련한 긴급 대응 지침을 전달했으며, 지자체와 협력해 적극적인 방역 및 예방 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하루가 다르게 늘며 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이 급증해 부득이하게 일시 운영 중지를 결정하게 됐다”라며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의 지도법사 스님과 실무자는 지역감염 예방 및 건강에 더욱 각별히 신경써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