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비구니회 제12대 회장 본각스님 취임법회 봉행
상태바
전국비구니회 제12대 회장 본각스님 취임법회 봉행
  • 허진
  • 승인 2019.11.14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비구니스님들이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전국비구니회 만들 것"

전국비구니회 12대 회장 본각 스님이 취임했다. 전국비구니회는 11월13일 서울 일원동 전국비구니회관 법룡사 3층 큰법당에서 제12대 회장 본각 스님 취임법회를 봉행하고 새로운 집행부의 공식적인 출범을 알렸다.  

본각 스님은 취임사를 통해 “변화를 향한 비구니스님들의 바람과 열망을 잘 알기에 전국비구니회장으로서 내딛는 한 걸음 한 걸음이 매우 엄중하다”며 “대중공의에 의해 운영되는 열려있는 전국비구니회 6000여 비구니스님들이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전국비구니회를 만들어가겠다”고 거듭 다짐했다.

본각스님은 “비구니 승가를 지탱하는 힘은 비구니 스님 모두가 승가의 일원이라는 자부심이다. 출마를 결심하며 스님들과 했던 약속을 성실히 이행해 우리 비구니 스님들이 자긍심을 가지고 수행과 불법 홍포에 매진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4년이라는 소임기간 동안 쉼없이 정진해 비구니 승가와 한국불교의 새로운 역사를 열어가겠다. 모두가 화합하는 큰 서원으로 마음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취임법회에는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비롯해 원로의원 일면스님, 금강선원장 혜거스님, 동국대 이사장 법산스님, 전국비구니 원로회 재희‧명수‧보각‧혜준‧혜운‧일법‧운달스님, 중앙승가대 총장 원종스님, 군종특별교구장 선묵스님, 서울 봉은사 주지 원명스님, 불교신문사장 정호스님, 비구니 중앙종회의원 스님들과 비구니 회원 스님 등 사대부중 1000여명이 참석했다.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한국불교가 담당해야 사회적 역할의 중요성이 커진 이 시기에 비구니 승가는 그 변화를 이끌어나갈 소임자를 여러분의 손으로 선출했다. 시대적 요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면서 한국불교 발전에 기여하는 비구니 승가의 모습을 제12대 전국비구니회가 보여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국비구니회는 취임식에 축하 화환 대신 나눔의 쌀을 보시 받았다. 본각스님은 취임식에서 보시 받은 쌀 10kg 300포를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에게 전달했다. 또 전국비구니회장 취임식에서는 일회용품 근절을 위해 도시락과 수저세트를 기념품으로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