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서 불광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band

intagram

youtube

페이스북
밴드
인스타그램
유튜브


상단여백
HOME 뉴스 한줄뉴스
위례 상월선원 야외 천막 결사, 11월 4일 봉불식...사찰들과 신도회 등 속속 동참한국불교 중흥 발원...

한국불교 중흥을 발원하는 ‘동안거 위례 상월선원 야외 천막 고행 결사’가 오는 11월 11일부터 시작한다.

위례천막결사 참여 대중들은 오는 11월 4일 오전 11시 화엄사에서 모셔온 석조여래부처님 봉불식으로 결사의 첫 시작을 연다. 결사 입제에 앞서 굳건히 의지를 다지는 법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11월 초 경, 최소한의 눈과 비를 피할 수 있는 천막이 들어서면 9인의 결사대중도 선원에 입방한다.       

종단을 대표하는 서울 조계사와 봉은사 등 주요 사찰은 물론이고 전국 여러 사찰들도 한국불교 중흥을 발원하기 위해 여정에 적극 동참한다는 계획이다.

이세용 조계사 종무실장은 “일주일에 한 번 이상 조계사 동참 대중들과 천막법당 상월선원에서 기도하기 위해 구체적인 계획과 방식을 논의 중”이라며 “금강경을 독경하고 108배를 하며 한국불교 중흥을 위한 결사에 앞장 설 것”이라고 전했다. 봉은사도 사찰 신도 대중들과 수행하기 위해 별도 수행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조계종 중앙신도회도 위례천막결사에 동참하겠다며 일정을 논의하고 있다. 이기흥 중앙신도회장은 “위례천막결사는 치열한 수행을 통해 한국불교를 바꿔보겠다는 스님들의 결연한 의지에서 비롯된 것으로 그 자체로 의미 있는 일”이라며 “중앙신도회도 이 같은 스님들의 원력을 받들어, 불교적 방식으로 한국불교와 우리사회를 변화시켜 나가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성보박물관에 봉안된 석조여래부처님을 위례천막법당에 모시기로 한 구례 화엄사도 위례천막결사에 동참한다. 해남 대흥사, 공주 마곡사, 영천 은해사, 고창 선운사, 성남 봉국사 등도 결사의 원만회향을 발원하며 천막결사에 원력을 모을 예정이다.

 

남형권  nhkbk@naver.com

<저작권자 © 불광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형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