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우리 시대 새로운 신학적 화두, ‘비어 있음과 약함의 방식으로 존재하는 신’
상태바
[특집]우리 시대 새로운 신학적 화두, ‘비어 있음과 약함의 방식으로 존재하는 신’
  • 이상철 목사
  • 승인 2019.04.25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탈종교라는 난제
‘탈종교 시대, 기독교의 역할’이라는 주제는 21세기 다원화된 세계 속에서, 이전 시대보다 복잡한 지적인 지형과 혼종적인 문화적 맥락 속에서 기독교가 어떤 역할을 감당할 수 있고, 감당해야 하는가라는 문제의식과 연결된다.

탈종교로 번역 가능한 영어 단어는 ‘Post-Religion’이라 할 수 있다. 그런데 ‘Post-Religion’은 접두어 ‘Post-’를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그 뜻이 다르다. ‘Post-’라는 접두어가 두 가지로 의미로 해석이 되기 때문이다. 하나는 ‘After’의 의미이고 다른 하나는 ‘Ex-’의 의미다. ‘After’는 ‘후에, 나중에, 후반’의 뜻을 지니고 있다. 예를 들어, 농구 경기의 후반전을 생각해보라. 농구 후반전은 전반전의 점수와 선수들의 경고 누적을 고스란히 간직한 채 시작된다. 이런 식으로 ‘Post-’를 해석할 경우 Post Religion은 기존 종교의 연장선상에 위치한다. 그래서 기존 종교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Post-Religion이 되는 것이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