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마음의 병 명상으로 치유하다
상태바
[특집] 마음의 병 명상으로 치유하다
  • 김우진
  • 승인 2019.02.08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삶이 재미없고 우울한 당신에게 명상으로 내 마음 조절
알아차림에 집중하는 명상을 하다보면 우리 마음의 작용이 바뀐다. 스트레스가 줄어들며, 긴장과 이완이 조절되고 그 과정에서 신체 호르몬 분비 가 일어난다. 자신의 몸이 균형을 이루게 되면 몸이 마음을 다시 마음이 몸을 치유하는 과정을 반복한다. 약물로 조절하던 마음의 병이 몸에 대한 집중으로 자연스럽게 균형을 잡아간다.

우리가 흔히 ‘마음의 병’이라 부르는 정신질환은 사실은 두뇌나 신경계통에 이상이 있는 것을 뜻한다. 정신기능에 이상이 있어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하는 경우를 의미한다. 정신질환은 신경증과 정신증으로 나뉘어지는데 두 가지의 차이는 현실판단능력이 있느냐와 망각이나 환각증상의 여부로 판단한다. 하지만, 이러한 질환 외에도 마음의 병은 상당히 폭넓게 퍼져있다. 누구나 조금씩은 갖고 있는 우울증, 불면증이 그렇다. 크고 작은 스트레스도 마음의 병이다. 마음의 병을 치유하는 명상의 현황을 살펴봤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