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서 불광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band

intagram

youtube

페이스북
밴드
인스타그램
유튜브


상단여백
HOME 월간불광 문화
[그림으로 읽는 불교 상징]어머니의 연꽃
그림 : 김나래

『불설화취다라니경佛說華娶陀羅尼經』에서 부처님께서는 탑이나 불상에 공양한 공덕을 이렇게 말씀하셨다. 

“만약 또 어떤 사람이 여래께서 멸도滅度하신 뒤에 허허벌판의 길을 걷다가 여래의 탑을 보고 한 송이 꽃을 바치거나 한 개의 등불을 올리거나, 한 덩이 진흙으로 불상을 발라 공양하거나 단돈 한 푼이라도 불상을 보수하기 위하여 보시하거나 혹은 한 움큼의 물로 불탑을 씻어 더러운 것을 제거하고 꽃과 향을 공양하며, 한 번이라도 ‘나무불南無佛’ 하고 부르면, 설령 이 사람을 백천만겁 동안 아무리 삼악도에 떨어뜨리려 해도 그럴 수 없을 것이다.”

김나래  bulkwang_c@hanmail.net

<저작권자 © 불광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