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토란 소식
상태바
알토란 소식
  • 불광출판사
  • 승인 2014.02.10 0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간 「불광」이 창간 38주년을 맞아 야심차게 준비한 소셜다이닝 ‘치유하는 책읽기’가 성황리에 개최됐습니다. 소셜다이닝이란 공통의 관심사를 중심으로 모여서 식사를 하며 교류하는 것을 뜻하는 신종 소셜 문화입니다.

‘치유하는 책읽기’는 11월 16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화덕피자 전문점 ‘데저트 피자’에서 열렸습니다. 특히 늦가을을 적시는 가을비에도 불구하고 신청인원 32명 전원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습니다.

이날 행사는 월간 「불광」의 ‘병주고 약주고’ 필자인 법인 스님과 박노해 시인이 설립한 비영리사회단체 ‘나눔문화’의 이지훈 연구원을 스페셜 게스트로 모시고 시 낭독과 함께 각자 준비해온 책의 인상적인 문구를 공유하는 형식으로 진행됐습니다. 행사 후반부에는 스님과의 1문 1답과 퀴즈를 통한 선물 증정식도 열렸습니다. 법인 스님은 이 자리에서 평소 즐겨 읽던 시 4편을 직접 준비해 참석자 전원에게 나눠주고 향후 이것을 들고 해남 미황사를 찾아오면 템플스테이를 무료로 즐길 수 있다고 약속해 큰 호응을 얻기도 했습니다.

또한 이날 행사를 마친 후에는 행사장 지하에 위치한 갤러리 스페이스선+에서 열리고 있는 신장식 작가의 ‘삼매’ 전시를 함께 관람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특히 소셜다이닝 행사에 동참했던 신장식 작가가 참가자들에게 직접 자신의 작품들에 대해 설명해주는 시간을 가져 더욱 뜻 깊은 자리가 됐습니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