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반의 의미
상태바
열반의 의미
  • 관리자
  • 승인 2009.04.1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의 근본사상(13)/대승불교편

ꊱ 불교수행의 길

  불교수행의 궁극의 세계에 도달하는 길은 무엇인가. 그것이 열반증득의 길이다. 열반성취 그것은 불교수행의 최상이며 지상목표이다. 그러면 그 열반이란 무엇인가. 번뇌의 소멸이다. 그러므로 열반이란 욕망의 소멸을 의미한다고 한다. 잡아함경 18에서는 「열반이란 탐욕을 영원히 없애고 성냄이 영원히 사라지고 어리석음도 영원히 사라지고 일체의 모든 번뇌가 영원히 소멸되는 것을 열반이라고 한다.」고 하였다. 이 잡아함경의 의미로 본다면 탐·진·치 3독이 마음속에서 완전히 소멸된 상태 즉 청정한 마음이 자리하는 것을 열반이라고 하였다. 무욕의 상태 청정의 심성 해맑은 지혜가 샘솟는 무구한 마음자리의 광명이 곧 열반인 것이다. 그러므로 대반열반경 33에서는 열반의 의미를 지닌 여러 가지 이름으로서 無生 無出 無作 無爲 歸依 窟宅 解脫 光明 燈明 彼岸 無畏 無退 安處 寂靜 無相 無二 一行 淸淨 無闇 無礙 無諍 無漏 廣大 甘露 吉祥 등 25종이나 된다. 이러한 명칭은 모두가 대자연적인 자유로움과 본체론적인 실상을 의미하고 있는 것이다. 열반은 청정한 생명의 실상을 의미한다. 열반을 잘못 아는 사람들은 <사라진다> <꺼진다> <없어진다> 등으로 이해하여 죽음이라고 생각하기도 한다. 그러나 열반은 죽음이 아니다. 중아함경 56에서는 열반 그것은 병이 없는 것이며 늙지 않는 것이며 근심이 없는 것이며 어렵지 않는 것이며 죽지 않는 것이며 또한 더 위없는 안온함이라고 하였다. 중아함경이 표현한대로 하면 불명의 생명과 무한한 평화를 지닌 것이 열반이 된다. 무수한 생명의 실상이며 무량한 광명의 현실이다. 이것은 깨달음의 영원성을 의미하고 깨달음의 본질을 드러낸 것이다. 이러한 열반을 증득하고 수용하려고 사람들은 불교를 신앙하고 수행의 질을 닦는 것이다. 그러면 무병 무사 하는 열반은 어떻게 구할 것인가 마음을 비우는 길이다. 탐욕·성냄·어리석음 등 일체 모든 번뇌를 소멸하는 것이다. 3독의 씨알이 완전하게 소진되어버린 상태 청정한 마음 바탕으로 새롭게 형성되는 찰라 열반은 찾아오는 것이다. 열반이 찾아오는 시간은 찰라지만 번뇌가 차지하는 시간은 영원하다. 완전하게 청정하지 아니하면 열반은 안주(安住)할 수 없으므로 열반은 오는 듯 사라지는 것이다. 절대적으로 청정 순화되지 아니하면 열반은 우리 마음에 자리하지 않는다.

  우리들 인간은 순수한 마음을 항상 오장(五障) 오개(五蓋)로 뒤덮고 있는 것이다. 이 다섯 가지 장애가 한발 짝도 옮기지 않는 한 순수한 마음으로 변용되지 않는 것이다. 그러면 이 다섯 가지 장애는 왜 떠나지 않는가. 이것은 마음의 그림자를 먹고 사는 꿈이 있기 때문이다. 이 꿈은 밤낮으로 마음의 뒷자리에 앉아서 욕망과 애정을 키우는 작업을 쉬지 않는다. 이 허망한 꿈을 소멸시키는 힘이 있어야 한다. 그것은 허욕에 뒤엉킨 마음을 달래는 수행의 길인 것이다. 수행의 힘으로 번뇌가 멸진된 상태를 아라한(阿羅漢)이라고 한다.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 불교 뉴스, 월간불광, 신간, 유튜브, 붓다빅퀘스천 강연 소식이 주 1회 메일카카오톡으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많이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