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서 불광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kakaostory kakaostory

상단여백
기사 (전체 63건)
[스님의 명법문] 번뇌와 장애를 없애는 비결
겨울나무들은 그 무성하던 나뭇잎들 모두 떨어뜨리고, 명상하는 수행자처럼 침묵의 시간으로 들어가 버렸습니다. 여름날의 나뭇잎만큼이나 우리...
자우 스님  |  호수 : 531  |  2019-01-17 20:06
라인
[스님의 명법문] 마음도 근력이 필요하다
최근 장기적인 경기불황으로 힘들어하시는 분들 이 많습니다. 그런 가운데 정부에서는 주 52시간 이상 노동을 할 수 없도록 결정했습니다....
보산 스님  |  호수 : 530  |  2018-12-28 12:55
라인
[광덕 스님의 가려 뽑은 생활법문] 무한 창조력
| 나는 업보중생이 아니다여러분들은 아마 이곳 법회에 와서 법회의 호흡이, 스치는 공기가 독특하다는 사실을 느끼실 것입니 다. 무엇보다...
광덕 스님  |  호수 : 530  |  2018-12-28 12:54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수험생을 둔 부모님들의 기도법
| 어머니의 원願과 부처님의 원올해도 대학교 입학시험 철이 돌아왔습니다. 형제 여러분의 자제들도 이번에 학력고사를 봤지요? 수험생을 둔...
광덕 스님  |  호수 : 529  |  2018-12-24 02:24
라인
[스님의 명법문]살포시 곡조를!
안녕하십니까? 여러분과 함께 생각해보고자 하는 것은 여유로운 삶, 곡조를 지닌 삶입니다. 시 한 수 읊어볼까요?거문고는 천 살을 먹어도...
법현 스님  |  호수 : 529  |  2018-11-27 13:19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가장 어렵고 중요한 계율, 말
| 오계 중 제일 어려운 것은 입을 단속하는 것삼보를 믿는 불자들은 계를, 특히 오계를 지켜야 합니다. 계를 지켜야 한다고 하는 것은 ...
광덕 스님  |  호수 : 528  |  2018-11-05 13:32
라인
[스님의 명법문]일상에서의 수행
마음공부는 물 흐르듯이 자연스럽고 편안하게 쉼 없이 한순간도 놓치지 말고 젖어 들어가는 것입니다. 가랑비에 옷이 젖듯이 우리 몸에 그것...
무각 스님  |  호수 : 528  |  2018-10-28 19:04
라인
[스님의 명법문] 더불어 사는 삶, 베푸는 삶
안녕하세요 불자 여러분. 무척이나 더웠던 이번 여름 별 탈 없으셨나요? 자신 주위에도 평안했는지요. 이렇게 온도가 높아지는 여름에는 불...
경륜 스님  |  호수 : 527  |  2018-10-01 19:10
라인
[스님의 명법문] 용심用心을 잘 쓰자
우리는 인생을 살면서 혼자 살아가지 않습니다.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 속에서 살아갑니다. 살다 보면 함께 하기 좋은 사람도 있고 그렇지 ...
도일 스님  |  호수 : 526  |  2018-09-05 10:13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우리는 서로 주고받는 성장과정
| 오늘의 불완전은 성장의 과정이다「호법」 월보를 보시겠습니다. 「법당의 메아리」 맨 앞의 제목은 ‘우리는 서로 주고 서로 받는 성장과...
광덕 스님  |  호수 : 526  |  2018-09-03 00:26
라인
[스님의 명법문] 울산 서장사 범국 스님
역대 부처님 가르침의 핵심이 ‘제악막작 중선봉행 자정기의 시제불교 諸惡莫作 衆善奉行 自淨其意 是題 佛敎 ’임을 여느 불자라면 다 알 것...
김우진  |  호수 : 525  |  2018-08-27 10:20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믿음을 가진 사람의 얼굴
| 진실한 자기에 눈뜨자‘밝다’고 하는 것은 부처님의 가르침을 자기 마음 가운데에 받아들여서 수행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진지하다’고 ...
광덕 스님  |  호수 : 525  |  2018-08-27 00:33
라인
[스님의 명법문] 광명 붇다사 덕선 스님
| 인연을 따라서여러분 안녕하신가요. 어느새 봄이 지나 여름에 들어섭니다. 오늘 제가 드릴 말씀은 연기법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부처님께...
김우진  |  호수 : 524  |  2018-07-25 22:03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 남편이 죽도록 미울 때
| 나를 먼저 바꾸자어제 신앙수기를 읽다 보니 우리 불자들이 매우 중요한 열쇠를 모두 다 잡아서 잘 쓰고 계시다는 생각이 새로 들었습니...
광덕 스님  |  호수 : 524  |  2018-07-02 14:15
라인
[스님의 명법문] 마산 정법사 지태 스님
저는 이곳 정법사에서 처음 주지 소임을 맡아 20년 이상 살았습니다. 주지 소임을 살면서 느낀 것이 ‘한 절의 주지가 역할을 잘못하면 ...
김우진  |  호수 : 523  |  2018-06-04 18:17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 우리는 불자佛子다
| 불자佛子란 말의 완성된 의미불자가 수행을 함에 있어서, 먼저 우리가 돌이켜 보아야 할 부분을 말씀드리겠습니다. 그것은 ‘우리는 불자...
광덕 스님  |  호수 : 523  |  2018-06-04 18:12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 기도 전에 지녀야 할 두 가지
| 작은 나에서 해방된, 참다운 자기 만들기이것을 버려야 참으로 모두가 대립이 없는 무대립의 세계에 서게 됩니다.형제들이 기도하는 이야...
광덕 스님  |  호수 : 522  |  2018-05-16 14:41
라인
[스님의 명법문] 대구 관오사 지우 스님
생명이 태어납니다. 본인은 태어남에 대하여 잘 알지 못하죠. 그러나 어느 날인가부터 알기 시작합니다. 보고 듣고 느끼고 인지하며, 울고...
김우진  |  호수 : 522  |  2018-05-05 00:04
라인
[광덕 스님 생활법문]부처님께서 마지막까지 다독인 말씀
음력으로 2월은 부처님께서 열반에 드심을 보이신 달이어서 법회의 법문 내용도 주로 열반과 관계된 부분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오늘도 형...
광덕 스님  |  호수 : 521  |  2018-04-05 19:29
라인
[스님의 명법문]울산 황룡사 황산 스님
여러분 안녕하세요. 오늘 제가 드릴 말씀은 여러분의 몸 건강과 마음 건강을 모두 다스릴 수 있는 아주 간단한 방법에 대해 이야기하겠습니...
김우진  |  호수 : 521  |  2018-04-05 19:15